인기검색어 : 자유칼럼, 에세이
> 연재칼럼 | 박시룡 생명찾기
     
음치가 돼가는 새들
박시룡 2011년 06월 21일 (화) 00:58:13
여름 철새들이 우리나라에 와 숲 속에서 노래를 합니다. 노래를 부르는 새들을 육안으로 관찰하기란 쉽지 않습니다. 숲이 너무 우거져 있기 때문입니다. 그렇지만 그 노랫소리에 새들은 반응을 합니다. 수컷이 노래를 하면 암컷은 멋지게 노래하는 수컷을 배우자로 맞이합니다.

노래를 잘하는 수컷을 암컷이 선택하는 이유는 건강하고 더 많은 자손을 생산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런 수컷은 노래를 잘 못 부르는 수컷에 비해 질병저항력이 더 크다는 것이 새들의 노래를 연구하는 전문가들의 주장입니다.

그러나 최근 새들의 노래가 환경에 영향을 받는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환경오염에 대한 경각심이 커지고 있습니다. 일부 새들의 경우 과거보다 노래를 더 잘하는 새들이 나타나는 반면 어떤 새들의 노래는 오히려 음치로 바뀌기도 합니다.

찌르레기 암컷은 노래를 잘하는 수컷을 좋아하지만 사실 최근 이 수컷들은 면역체계가 약하다는 것이 확인되었습니다. 영국 남서부에 위치한 작은 마을의 한 하수처리장은 이 새들이 단골로 찾아오는 곳입니다. 그곳에서는 수분이 증발한 뒤 남은 농도 짙은 슬러지를 먹고 지렁이가 무럭무럭 성장합니다. 영국을 비롯한 많은 지역의 하수처리장에 서식하는 지렁이와 여러 무척추동물의 몸에는 천연 및 합성 에스트로겐을 비롯하여 환경 오염물질이 가득합니다. 바이페놀A는 플라스틱 아기물병과 1회용 물병에서 발견되는데, 바로 이 물질이 자성화(雌性化) 화학물질입니다. 이 화학물질은 동물 체내의 실제 호르몬을 흉내 내어 뇌에서 생식선에 이르기까지 신체기관의 발달 이상을 초래할 수 있습니다.

연구자들은 포획한 어린 찌르레기들에게 각각 화학물질이 들어 있지 않은 지렁이와 오염물질 혼합물이 함유된 지렁이를 먹였습니다. 그 결과 화학 혼합물 집단에 속한 수컷들은 대조군에 비해 훨씬 더 자주, 그리고 더 길게 노래를 했습니다. 오염된 먹이를 먹은 새들의 레퍼토리 규모도 두 배에 달했습니다.

자성화 호르몬에 노출된 수컷들은 뇌의 노래 조절 중추가 커졌던 것입니다. 모든 명금류(노래하는 새)들의 목소리 중추에는 에스트로겐 수용체가 풍부한데, 발달 초기에 에스트로겐이 뇌에서 이 부위 발달에 아주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유사 에스트로겐 화학물질을 과도하게 복용한 찌르레기는 생후 1년이 되면 노래 중추가 확대됐고, 따라서 보다 복잡한 노래를 만들어 내게 됩니다.

그러나 에스트로겐은 면역억제 물질로 노래를 잘하는 수컷들의 면역체계를 약하게 만듭니다. 암컷들은 짝을 선택할 때 당연히 목소리가 우월한 수컷을 선택합니다. 과거에는 그러한 전략이 효과적이었기 때문에 이제 자동적으로 목소리 좋은 수컷을 선택하게 된 것입니다. 그러나 최근엔 오염으로 인해 이런 선택이 역효과를 불러일으킵니다.

중금속에 노출된 새들은 음치로 변하는데, 노래를 잘하는 것 못지않게 아예 배우자를 만날 수도 없습니다. 벨기에의 연구자들은 수컷의 노래가 산업오염에 영향을 받는지 밝혀내기 위해 박새를 대상으로 연구했습니다. 그들은 거대한 금속 제련소 근처에 서식하는 수컷들과, 바람이 불어오는 방향으로 불과 4km 떨어진 곳에 서식하는 수컷들의 새벽 합창을 녹음하여 비교했습니다.

제련소는 다량의 오염물질을 뿜어냈고, 그곳에서 서식하는 박새의 깃털에 함유된 납과 카드뮴은 바람이 불어오는 방향에 서식하는 새들에 비해 약 20배나 높았습니다. 두 개체군의 성조(成鳥)들은 모두 몸 상태가 좋았지만, 납과 카드뮴에 오염된 수컷의 목소리는 약해졌습니다. 오염지의 수컷들은 새벽 합창을 하는 기간이 33%로 짧아졌고 음절의 수도 2~4개인 반면 깨끗한 곳에 서식하는 새들은 음절이 최대 8개에 달했던 것입니다. 결국 외모는 정상적이지만 암컷에게 선택 받지 못한 수컷들은 홀아비로 살 수밖에 없습니다.

이런 말이 생각납니다. 탄광의 카나리아가 횃대에서 떨어지기를 기다릴 것이 아니라, 새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야 할 것이라고….

   
ⓒ 자유칼럼(http://www.freecolum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칼럼의견쓰기(1개)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이종완 (211.XXX.XXX.129)
노래를 잘 하는 새가 면역력도 높은 것은 조물주가 정한 이치입니다. 사람도 능력 있는 자가 성공합니다. 적자 생존의 원칙이 없다면 이 세상은 멸망할겁니다. 능력이 없는 사람이 한 때는 잘 나갈 수도 있지만 결국은 실패합니다.
이종완
답변달기
2011-06-22 08:16:45
0 0

다음에 해당하는 게시물 댓글 등은 회원의 사전 동의 없이 임시게시 중단, 수정, 삭제, 이동 또는 등록 거부 등 관련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 [운영원칙]

  • 욕설 및 비방, 인신공격으로 불쾌감 및 모욕을 주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내용
  • 다른 회원 또는 제3자의 저작권을 침해하거나 불법정보 유출과 관련된 글
  • 다른 회원 또는 제3자의 사생활 침해 및 개인정보 유출
  •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하는 경우
  • 불법복제 또는 해킹을 조장하는 내용
  • 영리 목적의 광고나 사이트 홍보
  • 범죄와 결부된다고 객관적으로 인정되는 내용
  • 지역감정이나 파벌 조성, 일방적 종교 홍보
  • 기타 관계 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